본문 바로가기

나의 신앙

하나님의 교회-- 성삼위일체의 교리로 알아본 성령 하나님은 안상홍님.

기독교에서 성상위일체는 인정하고 있지만 성경의 가르침과는 다르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성경의 가르치는 성삼위일체의 참뜻은 성삼위 곧 성부, 성자, 성령이 같은 한 분 이라는 뜻입니다. 하지만 저들은 성부와 성자와 성령이 한 분 하나님이라고 말하지만 한 분 하나님 안에서 세 위격이 있다고 주장합니다. 즉 성부, 성자, 성령 모두가 동등하고 동질하지만 완전히 동일하다고는 말하지 않고 한 분 하나님 안에서 서로 구별될 수 있다고 말하는 것입니다.

성삼위일체에 대한 성경의 가르침이 패스티브에 잘 설명이 되어 있어서 가지고 와 봤어요.

 

 

성삼위일체 - 하나님의 교회의 교리이자 기독교의 핵심교리

성삼위일체, 하나님의 교회의 교리이자 기독교의 핵심교리다. 성삼위일체 의미는 성부, 성자, 성령이 한 몸이라는 뜻이다. 즉 여호와 하나님, 예수님, 성령 하나님이 각각 개체가 아니라 한 분이

pasteve.com

성삼위일체, 기독교의 핵심교리다. 기독교인들은 하나님이 성부, 성자, 성령 세 위격을 가진 분이라고 믿는다. 그동안 많은 신학자들은 셋이면서 하나인, 혹은 하나이면서 셋인 이 불가사의한 일을 증명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하지만 여전히 수수께끼로 남아 있다. 하나님은 어떻게 한 분이면서 세 분이 될 수 있을까.

성삼위일체 의미

성삼위일체 (聖三位一體)란 성부(聖父), 성자(聖子), 성령(聖靈)이 한 몸이라는 뜻이다. 즉, 성부 여호와, 성자 예수, 성령이 각각 개체가 아니라 한 분이라는 뜻이다. 예를 들어 물(H O)은 액체다. 그러나 영하의 온도에서는 고체인 얼음이 되고, 물을 끓이면 기체인 수증기가 된다. 물, 얼음, 수증기는 모양과 이름이 다르지만 근본은 모두 물(H O)이라는 공통점이 있다. 이는 라디오의 모노드라마와도 같은 것으로 성우 한 사람이 아버지, 아들, 손자 세 사람의 음성으로 극을 엮어가는 것과 같은 논리다. 하나님께서는 성부시대, 성자시대, 성령시대 세 시대에 따라 각각 다른 모습, 다른 이름으로 구원사역을 펼치셨다. 하지만 근본은 한 분 하나님이시다.

성삼위일체 – 여호와와 예수님은 한 분

 

이사야 선지자는 장차 이 땅에 오실 메시아, 예수님에 대해 이렇게 예언했다.

 

한 아기가 우리에게 났고 한 아들을 우리에게 주신 바 되었는데 ···
그 이름은 기묘자라, 모사라, 전능하신 하나님이라, 영존하시는 아버지라 (이사야 9:6)

 

예수님을 일컬어 ‘전능하신 하나님, 영존하시는 아버지’라고 하였다. 왜냐하면 예수님이 곧 우리 영혼의 아버지이신 여호와시기 때문이다. 즉, 성부 여호와 하나님과 성자 예수님은 한 분이다. 사도 바울도 예수님을 근본 하나님의 본체요, 전능하신 하나님이라고 설명했다(빌립보서 2:5~8, 로마서 9:5).

성경은 천지를 창조하신 분이 여호와 하나님이라고 기록했다.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나는 만물을 지은 여호와라 
나와 함께한 자 없이 홀로 하늘을 폈으며 땅을 베풀었고 (이사야 44:24)

그런데 신약성경에는 만물을 예수님께서 창조하셨다고 기록하고 있다.

만물이 그(예수)에게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골로새서 1:16)


만약 성부 여호와 하나님과 성자 예수님께서 한 분이 아니라면 여호와 하나님과 예수님께서 창조하신 세계가 각각 존재해야 하지만 단 하나의 세계만 존재한다. 그러므로 성부와 성자는 개체가 아닌 일체라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성삼위일체 – 여호와와 성령은 한 분

사도 바울은 하나님이 곧 성령이라는 사실을 고린도 하나님의 교회 성도들에게 보내는 편지에 자세히 기록했다.

오직 하나님이 성령으로 이것을 우리에게 보이셨으니 
성령은 모든 것 곧 하나님의 깊은 것이라도 통달하시느니라 
사람의 사정을 사람의 속에 있는 영 외에는 누가 알리요
이와 같이 하나님의 사정도 하나님의 영 외에는 아무도 알지 못하느니라 (고린도전서 2장 10~11절)

 

사람의 사정은 그 사람의 영 외에는 알 수 없듯이 하나님의 영, 즉 성령 외에는 하나님의 사정을 알지 못한다. 이는 성령이 하나님 자신이며, 여호와 하나님과 성령 하나님이 일체라는 의미다.

 

성삼위일체 – 예수님과 성령은 한 분


만일 누가 죄를 범하면 아버지 앞에서 우리에게 대언자가 있으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시라 (요한일서 2:1)


사도 요한은 예수님을 ‘대언자’라고 했다. 대언자란 헬라어 ‘파라클레토스 (παρακλητοσ)’를 번역한 것으로 난하주에는 보혜사로 해석되어 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보혜사가 성령이라고 가르쳐주셨다.

보혜사 곧 아버지께서 내 이름으로 보내실 성령 그가 너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시고
(요한복음 14:26)


요한일서에서는 성자 예수님을 보혜사라고 하였고, 요한복음에서는 성령을 보혜사라고 하였다. 예수님과 성령이 한 분이라는 뜻이다. 이로써 성부, 성자, 성령 하나님은 각각 개체가 아닌, 한 분 하나님 즉 성삼위일체 하나님으로 계시다는 사실을 확인 할 수 있다.

 

성령은 인격체다

성령 하나님은 바람이나 전파처럼 거시적인 존재가 아니다. 감정을 지니고 계시고 (로마서 15:30), 근심도 하시고(에베소서 4:30), 말씀도 하시고(요한계시록 2:7), 탄 식도 하시며(로마서 8:26), 기도도 하시고(로마서 8:26), 가르치기도 하시고(요한복 음 14:26), 훼방도 당하시는(마태복음 12:31~32), 분명한 인격체다.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주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 쳐 지키게 하라 (마태복음 28:19~20)

성령이 바람이나 전파 같은 무형의 힘이라면 어떻게 성령의 이름이 존재할 수 있을까. 성령에게 이름이 있다는 말씀으로도 성령이 곧 인격체라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말씀은 성부, 성자, 성령 시대 각각 다른 이름을 가지고 나타나셔서 구원의 섭리를 이루어가신 하나님의 이름을 불러 침례를 행하라는 뜻이다.

하나님께서 아버지(聖父)로 섭리하셨을 때의 이름은 여호와였다. 또 아들(聖子)로서 역사하셨을 때의 이름은 예수였다.성령시대, 성령(聖靈) 하나님 즉 재림 예수님의 이름은 무엇일까.

 

성령 하나님은 하나님의 교회 안상홍님

성령 하나님이 왜 안상홍님이신지는 아래 링크해 둔 글을 읽어 보시면 잘 알 수 있어요.

 

안상홍님께 감추었던 만나를 받은 하나님의 교회!!

하나님의 교회는 새 이름을 믿고 전하는 교회입니다. 새 이름의 주인공은 당연히 하나님의 교회를 세우신 안상홍 님이시고요. 감추인 만나와 새 이름의 관계 요한계시록은 속히 될 일, 장차 될 �

mydasb0707.tistory.com

하나님의 증표인 새 언약 유월절을 찾아주신 하나님의 교회 안상홍님이 성령 하나님이십니다.

성부 여호와 하나님, 성자 예수님, 그리고 성령 안상홍님은 일체입니다. 한 분 하나님께서 구원사역을 위해 시대에 따라 각각 다른 모습, 다른 이름으로 나타나신 것입니다. 성삼위일체를 믿는다면 성부 여호와 하나님과 성자 예수님께서 하신 일과 성령이신 안상홍님께서 하신 일이 구별될 수 없습니다. 안상홍님께서는 천지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이시고, 지금으로부터 3500년 전 홍해바다를 가르셨던 하나님이십니다. 또한 안상홍님께서는 2천 년 전 우리의 죄를 사해주시려고 십자가의 고난을 당하신 하나님이십니다.

 

어머니께서 하신 말씀이 생각이 납니다.

"아버지 안상홍님이 보고 싶으면 성경을 많이 읽어보세요"

성경에 기록된 여호와 하나님의 행적, 그리고 예수님의 행적이 모두 안상홍님의 행적이기 때문이지요.

 

 

  • 이전 댓글 더보기